커뮤니티 공지사항



대한무인항공교육원은 창조적인 교육과 차별화된 직업교육을 통해 삶의 행복을 실현하겠습니다.

제목 경기도, 우기 앞두고 드론 활용해 건설현장 긴급점검
작성자 대한무인항공교육원
작성일자 2024-06-05
첨부파일
조회수 24


경기도가 우기를 앞두고 드론을 활용해 공동주택 건설현장에 대한 안전점검에 나선다.





경기도는 이달 5일부터 13일까지 초기 공사가 진행 중인 도내 공동주택 10개 단지를 대상으로 ‘우기 대비 공동주택 건설현장 안전 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시군 합동 점검으로 토목, 건축 및 건설안전 분야 민간전문가와 함께 한다.





점검 대상 10개 단지는 도내 공동주택 건설 현장 가운데 터파기 등 지반공사 중이거나 골조공사 초기단계에 있는 현장으로 절개지가 있거나 임야 또는 하천과 인접, 대규모 단지 등이다.





주요 점검 내용은 ▲집중호우를 대비한 수방 대책, 배수시설 등에 대한 관리상태 ▲절개지 등 사면, 옹벽, 석축, 터파기 구간 등에 대한 안전관리 실태 ▲태풍, 지반침하 등을 대비한 가설울타리, 크레인 등 전도 방지 대책 적정 여부 ▲폭염, 화재, 감전사고 등 예방을 위한 현장 안전관리계획 적정 여부 등이다.





경기도는 앞서 지난 2월 해빙기 안전 점검에 전국 최초로 드론을 활용해 공동주택 건설현장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이번 우기 대비 안전점검에도 드론을 활용해 도보 접근에 제약이 있는 등 육안 점검이 어려운 구간을 세밀히 점검한다.





경기도는 점검 대상 외 현장을 시군에서 자체 점검하도록 하고, 시군에서 민간 전문가 추천 요청이 있을 경우 경기도 공동주택 품질점검위원을 추천할 계획이다.





또 점검 결과 긴급하거나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조치하고, 보수·보강 등 후속 조치가 필요한 사항은 해당 시군에 통보해 수일 내로 조치를 완료하고 지속 관리할 예정이다.





박종근 경기도 공동주택과장은 "우기철 안전사고는 자칫 대형사고로 진행될 수 있어 철저한 안전의식과 대비자세가 중요하다"며 "점검 후 지적 사항에 대한 조치 완료 여부를 점검에 참여한 민간 전문가에게 확인 절차를 거치도록 하는 등 철저한 점검과 정비를 통해 안전관리에 빈틈에 생기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